C.S CENTER

질문과 답변

'카지노 확장·이전 대가' 제주 현직 공무원 간부 자녀 채용
작성자 : 전수연작성일 : 18-11-03 22:55조회 : 193회




제주시민사회단체연대회의 "채용비리 엄정 수사하라"


(제주=연합뉴스) 백나용 기자 = 중국계 카지노 업체의 확장·이전 인허가를 도와주는 대가로 자녀의 채용을 청탁한 현직 공무원 간부가 입건됐다.

제주지방경찰청
제주지방경찰청[연합뉴스TV 캡처]

제주지방경찰청은 제주도청 소속 A(53) 서기관과 B(54) 사무관 등 2명을 뇌물수수 혐의로 입건, 기소의견으로 검찰에 송치했다고 31일 밝혔다.


또 해당 업체 간부 C(49)씨를 뇌물공여 혐의로, 직원 D(46)씨 등 2명을 증거위조 혐의로 검찰에 송치했다.


제주경찰청에 따르면 도내 카지노 업체 감독 등의 업무를 담당하고 있던 A씨와 B씨는 지난해 12월 해당 카지노 업체의 인허가를 도와주는 대가로 B씨의 자녀를 채용해 달라며 청탁한 혐의를 받고 있다.


이에 C씨는 카지노 인허가 신청 전날 B씨의 자녀를 직원으로 채용한 혐의를 받고 있으며, D씨 등 직원 2명은 경찰의 수사가 시작되자 B씨 자녀의 면접 평가표를 조작한 혐의를 받는다.


이와 관련, 제주시민사회단체연대회의는 이날 논평을 내고 해당 업체 채용비리 사건의 엄정한 수사를 촉구했다.


연대회의는 "공정함을 외치며 양질의 청년 일자리를 제공하겠다던 제주 도정에서 채용비리가 버젓이 이뤄지고 있는데 분노한다"며 "검찰은 엄정한 조사를 통해 공무원과 관련한 채용비리를 분명히 막아내야 한다"고 요구했다.


dragon.me@yna.co.kr

비아그라

452888
정품 비아그라를 연구, 비아그라 구입, 비아그라 구매 방법, 올바른 비아그라 복용법 및 복용량 제시, 검증된 비아그라 판매 사이트 비아센터 소개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