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S CENTER

질문과 답변

전주시 "팔복동 고형연료 소각장 막아내겠다" 뒤늦게 대응 부산
작성자 : 우종길작성일 : 18-11-14 13:40조회 : 214회




산자부 공문 도착 하루 만에 전주시 '사업계획 적정' 통보가 '화근'


(전주=연합뉴스) 임청 기자 = 팔복동 고형연료(SRF) 폐기물 소각장 건립을 막기 위한 전주시의 대응이 본격화하고 있다.


전주시는 31일 동산동 주민센터와 혁신동 주민센터, 팔복동 주민센터에서 차례로 각 동장과 통장, 주민자치위원회 등을 대상으로 '팔복동 폐기물처리시설 관련 설명회'를 갖고 주민들에게 향후 대응계획을 설명했다.


시는 이날 고형연료 폐기물(SRF) 소각 발전시설을 저지하기 위해 해당 업체의 허가신청 연장을 불허하고 개발행위제한구역 지정과 지구단위계획 고시 등 모든 행정력을 총동원하겠다고 밝혔다.


또, 공업단지 환경오염에 대한 철저한지도·단속과 상시 대응을 위한 환경대기관리 전담부서도 신설하는 등 강력히 대응하겠다고 강조했다.


아울러 '공사중지 및 원상회복 명령 소송' 1차 패소에 이어 내달 5일 2차 판결을 앞둔 것과 관련해, 변호사를 보강해 소송에도 적극적으로 대처하겠다고 설명했다.







시는 이날 설명회에 이어 다음 달 1일에는 송천1동·송천2동에서 설명회를 개최하고 이후 만성지구 골드클래스아파트와 중흥S클래스아파트, 제일풍경채아파트 등 입주가 끝난 3개 아파트 주민들을 대상으로도 각각 주민설명회를 이어갈 계획이다.


김승수 시장은 "팔복동 인근 주민 등 시민들과 환경단체, 지역 정치권 등과 함께 힘을 모아 시민의 건강과 환경에 악영향을 미치는 폐기물 소각발전시설이 팔복동에 발붙이지 못하도록 강력히 대응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하지만 2016년 5월 해당 업체의 발전사업 허가증 교부와 관련, 공문 도착 하루 만에 산업통산자원부에 '사업계획 적정' 통보를 해 사태의 빌미를 준 데다 1심 소송에서도 패소하는 등 전주시의 안이한 대응에 비난이 일고 있다.


lc21@yna.co.kr

비아그라 구매

409935
비아그라, 비아그라 구입, 비아그라 구매, 비아그라 판매에 대한 정보와 비아센터 에서 비아그라 후기 및 효과를 볼수 있는 재방문 및 재구매율 1위, 레비트라 전문사이트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