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S CENTER

질문과 답변

펜션 등 숙박시설에 일산화탄소 경보기 설치 의무화
작성자 : 나연희작성일 : 19-03-27 01:37조회 : 24회



보일러 배기구와 제대로 연결되지 않은 연통
보일러 배기구와 제대로 연결되지 않은 연통(강릉=연합뉴스) 강릉 아라레이크 펜션에서 고등학생 10명이 사상한 사고를 조사하는 경찰이 사고 원인으로 지목한 가스보일러를 정밀 감식하는 등 수사에 속도를 내고 있다. 사진은 사고가 난 펜션 보일러실 모습으로 보일러와 배기구를 연결하는 연통이 제대로 연결돼있지 않다. 2018.12.19 [강릉소방서 제공] conanys@yna.co.kr


(세종=연합뉴스) 김지헌 기자 = 정부가 지난해 말 고등학생 3명의 목숨을 앗아간 것과 같은 일산화탄소 중독사고를 막기 위해 숙박시설에 경보기 설치를 의무화한다.


14일 행정안전부에 따르면 앞으로 가스·기름·연탄보일러 등 개별 난방기기가 설치된 숙박시설은 일산화탄소 경보기를 설치해야 한다.


특히 주로 실내에 설치되는 가스보일러가 있는 곳은 숙박시설뿐만 아니라 신규·교체 설치하는 모든 시설에 일산화탄소 경보기를 달아야 한다.


정부는 일산화탄소 경보기의 제작, 설치, 유지·관리 기준도 함께 마련할 계획이다.


전기보일러 등 배기가스가 발생하지 않는 난방기기가 설치된 곳은 예외다.


정부는 강릉 펜션 사고의 원인으로 밝혀진 가스보일러 부실시공을 예방하기 위해 시공자 자격 확인을 강화하고 점검 방법도 개선하기로 했다.


가스보일러 시공 이후 시공자 등록증, 건설기술자 자격증 등 확인서류 제출을 의무화하고 가스보일러 검사 항목에 배기관 마감 조치를 포함할 예정이다.


상대적으로 화재에 취약한 농어촌 민박은 일산화탄소 경보기 외에 피난유도등, 휴대용 비상조명등, 자동확산 소화기 등을 갖추도록 하고 3층 이상의 건물은 간이 완강기도 설치하도록 할 계획이다.


행안부는 15일 정부세종청사에서 제34차 안전정책조정위원회를 개최해 관계 부처와 이런 방안을 논의한다.


지난해 12월 18일 강원도 강릉의 한 펜션 가스보일러에서 누출된 배기가스가 실내로 유입되는 사고가 일어나 투숙 중이던 고등학생 3명이 숨지고 7명이 중상을 입었다.


jk@yna.co.kr

바오메이 파는곳

811705
레비트라, 레비트라 구입, 레비트라 파는곳, 레비트라 구입방법, 정품 레비트라, 레비트라 구매, 레비트라 판매에 대한 정확한 정보를 제공하고 있는 사이트 이며, 바오메이, 바오메이 파는곳, 바오메이 구입 및 복용방법등을 알려주는 선호도 1위 사이트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